2018년 8월 진행보고 : 팬들에게 선물한 손그림 떳다 그녀!!(There She Is!!)

삼박자 만화공방에 직접 찾아오시는 분들 한정으로 직접 종이캔버스에 소품을 그려서 선물하고 있습니다. 사실 직접 그린 그림 선물이 정성은 많이 들어가지만 원하지 않는 상대에게는 그만한 민폐 선물도 없어요. 직접 그린 꽃그림에 진심으로 기뻐해주시는 건 깊고 넓은 부모님의 마음뿐입니다. 그것도 당신이 어여쁜 초등학생 시절 한정입니다.  못 믿으시겠으면 내년 어버이날에 저희 공방에 오셔서 꽃그림 캔버스를 하나 그려가 선물해보셔요. ㅎㅎㅎㅎㅎ

어쨌든 원하시는 분들에게만, 바쁘지 않은 시간에 마침 오셔야 가능하기 때문에 모두 그려드리지는 못했습니다. 2년 동안 열 점 남짓 그린 것 같은데, 그 중 일부를 소개합니다.

공방에 처음 찾아온 팬! 그것도 커플!! - Shurrun과 하늘씨. 이 인연으로 결혼식까지 참석했고 아예 친구가 되었음.


한참 비가 올 때 와준 프랑스의 Nathalie과 Lise - 나중에 벽에 걸어놓은 사진까지 보내줌.



윤나경님! 공방에 찾아온 첫 한국인팬. 도키처럼 밝은 분이였음. ㅎㅎㅎ


김정근님 그림체로 그린 나비 ㅋㅋ 그냥 새 캐릭터로 사용해도 되겠는데?


권대호님! 추석시즌에 왔기 때문에 달을 그린 걸로 기억.


뻐꾸기님. 간만에 찐따세트 리퀘스트라 반가왔었어요.


그림도 잘 그리던 Bria.


뻐꾸기님 - 그려드린 적 없는 줄 착각해서 유일하게 두 점을 받으셨음. 
그림 제목은 "scene 55와 56 사이" another step을 보고나면 이해되는 장면이니까 기억해 놓으세요 ^^

이제는 스포일러를 피해 보여드릴만한 자료가 거의 없어서 이 글로 진행 보고를 갈음합니다.
다음달 진행보고 때부터는 작업 환경 등을 조금씩 소개해드릴게요.
another step의 제작은 느리지만 확실하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참을성있게 기다려주시는 모든 분들께 고개 숙여 감사드립니다.




덧글

  • AP 2018/08/20 13:01 # 답글

    이번에 갔으야 했는데
  • 아말록 2018/08/21 13:41 #

    덥다. 겨울에 와 겨울에.
  • RedPoker 2018/08/20 21:33 # 삭제 답글

    나중에 공방을 찾아갈때 예전에 나왔던 뜨거운 물고기 책이랑 DVD가 나왔을때는 DVD도 사서 챙긴 다음 둘다 싸인 받으러 가야겠네요 ㅎㅎ
    그림도 받고 싶긴하네요 ㅎㅎ
    나중에 공방에 놀러갈때는 선물로 맛있는 고기라도 사들고 갈테니 그때까진 건강하셔야합니다! ㅎㅎ
  • 아말록 2018/08/21 13:42 #

    감사! 고기를 위해서라도 얼른 DVD를 완성하겠습니다. ㅎㅎ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