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전시회의 작은 실험 삼박자 만화공방

삼박자만화공방의 전시는 체험객과 수강생들의 예술적 경험과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기획되고 운영됩니다. - 에이씨 무슨 멘트가 이리 회사 대표님의 말씀스럽냐, 그니까 우리는 순전히 우리 손님들 신나라고 전시회를 한다는 겁니다. '삼박자' 이름으로 활동할 때에는 당연히 우리 작품이 주인공이지만, 삼박자만화공방의 전시회에서 주인공은 이용하신 분들의 작품이고 저희는 배경 역할을 맡습니다.


'작가 부스'는 이번 전시회에서 시험삼아 도입한 형식입니다. 코믹스 행사라든가 각종 페스티발에서 자신의 작품을 어필하기 위한 작은 전시장 역할을 하는 작가부스는 단순히 그림을 벽에 거는 것 이상의 수고와 노하우를 필요로하는 작업이에요. 수업의 일부라는 개념으로 일부 고등학생과 성인 수강생분들에게 공간을 배정했더랬습니다. 그랬더니 ... 충격!

과정은 즐겁고 결과는 바람직했습니다. 그리고, 경악!!


작가명 : 옥도리


작가명 : 김지우


작가명 : 온도


작가명 : 유여강물


전시부스 기획 안했으면 어쩔뻔했을까 싶었습니다.  이 사람들이 이렇게 전시작업하는 걸 좋아했던가?



이렇게해서 내년 전시회에서는 작가부스 기획을 정식으로 진행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좋아라하는 수강생들의 얼굴이 막 떠오릅니다.  삼박자만화공방은 체험객과 수강생들의 예술적 경험과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재미랑 운영 심사 시즌이 다가오고 있다는 사실과 앞문장의 고루함은 관계가 없습니다. 저희는 그저 저희 고객들의 ...





덧글

  • AP 2018/11/14 22:16 # 답글

    으어.. 가고싶다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