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프리랜서일기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두 달 예정이였던 일을 4개월 넘게 했다.

해방의 춤...

근로자의 날

얼마 전부터 일 년 계약직으로 회사에 출퇴근하고 있습니다.프리랜서로 살아온지 천 년 만의 직장생활입니다.다행히 혼자서 출근하는 사태는 피했습니다.;;;;그러고나서 오랫동안 잊고 있던 작업을 했지요.대체 휴일제는 아직 통과 안됐나요? (^^ ;;;;;)

프리랜서의 애로(隘路) : 혼자서 일한다는 것

장기 프로젝트를 하고나면 일감 의뢰가 바싹 말라버린다.간간히 들어오던 의뢰를 모두 거절했기 때문이다.그러면 닥치는대로 여기저기 들쑤신다.목마른 놈이 우물을 파야지.하지만, 때맞춰 비어있는 일자리가 있을리 없다.그 사이에 생활비 잔고는 점점 줄어들고 마음은 초조해진다.그 다음은 으레 이런 식이다. 여기저기서 일감이 한꺼번에 터져나온다.혼자서 일하기 때문에...

프리랜서의 애로(隘路) : 수정

수정한 결과가 좋으면 또 기분 좋아진다......(.....)

프리랜서의 애로(隘路) : 범인은 수정

수정(=수정작업)은 정말 싫다.어느정도 싫으냐하면페이스북에서 수정이란 이름을 가진 사람을 몽땅 검색해서시비를 걸고 싶을 정도로 싫다.
1